블로그 이미지
안녕하세요? 조문식입니다 ^ ^
조문식

calendar

        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29 30 31
2019.07.23 17:21 조문식이 만난 사람

성악 전공자가 기자 생활을 하다가 배우로의 삶을 위한 길을 택한 사례, 있을 수 있는 일이다 싶지요? 그에게 두 명의 자녀가 있고. 마흔을 넘어 새로운 방향을 잡았다면 어떨까요?

배우로의 삶을 선택하는 과정이 쉽지만은 않았을 것이라 짐작이 가는 대목입니다. “하고 싶은 일을 택했다”고 말한 배우 이동규(사진)를 만났습니다. 내용이 궁금하신 분들이 기사로 볼 수 있도록 링크 올립니다.

 

(기사 보기 = 아래 링크 클릭)

 

*(피플)"올해 다양한 역할로 활동 영역 확대하겠다"[뉴스토마토]
-성악 전공하고 언론인으로…마흔 넘어 다시 배우의 길 택한 이동규
-"하고 싶은 일 택했다…노력 바탕으로 좋은 결과 확신"
http://www.newstomato.com/ReadNews.aspx?no=908929

posted by 조문식